플랫아이언 빌딩 /사진=뉴욕관광청

‘플랫아이언 디스트릭트(Flatiron District)’는 최근 뉴욕의 트렌드를 선도하는 곳으로 레스토랑, 쇼핑, 이벤트 및 예술 공연 등이 활발한 곳이다. 맨해튼의 중심에 있는 이곳에는 다리미를 닮은 독특한 모양으로 뉴욕의 명소가 된 ‘플랫아이언 빌딩’이 자리잡고 있다. 

뉴욕관광청은 ‘플랫아이언 디스트릭트’를 <NYCGO 인사이드 가이드>의 새로운 홍보 지역으로 선정하고 플랫아이언 디스트릭트의 명소를 소개했다. 현지인처럼 한눈에 돌아보는 플랫아이언 디스트릭트 탐방 포인트를 알아보자.

사진=뉴욕관광청

- 대중교통: 지하철 N, R과 6번 라인을 타면 편하게 방문할 수 있다.

- 매디슨 스퀘어 파크: 테레시타 페르난데즈(Teresita Fernandez)의 ‘파타 모르가나(Fata Morgana)’가 공원 전체 상공에 위치해 특별한 볼거리를 제공한다. 공원을 방문하는 사람이면 누구나 감상할 수 있도록 보행자 도로 곳곳에 작품이 설치되어 있으며, 6월 1일 전체 모습이 공개된다.

- 박물관: ‘그랜드 매소닉 로지(Grand Masonic Lodge)’는 벤저민 프랭클린과 전 뉴욕 시장 피오렐로 라구아디아가 소속되었던 과거 프리메이슨의 장소로, 도서관과 박물관이 대중에게 공개돼 흥미로운 볼거리를 제공한다. ‘성 박물관(Museum of Sex)’에는 인간의 성에 대한 전시물이 1만 5천여 점 이상 전시되어 있다. ‘수학 박물관(The Museum of Mathematics)’은 일상과 밀접한 수학 이론을 재미있게 배울 수 있는 곳이다.

- 레스토랑: 정통 이탈리안 요리의 진수를 맛볼 수 있는 플랫아이언 디스트릭트에는 미식가가 찾는 피자 전문점 ‘타포 씬 크러스트 피자(Tappo Thin Crust Pizza)’, 캐주얼 이탈리안 레스토랑 ‘오비카(Obicà)’, 세계 최대 규모의 고급 이탈리안 푸드&와인 마켓 ‘이탈리(Eataly)’와 루프탑 레스토랑이자 맥주 양조장인 ‘비레리아(Birreria)’ 등이 있다.

또, 친자연주의 요리로 잘 알려진 톰 콜리치오의 ‘크래프트 레스토랑(Craft Restaurant)’, 모던 일식과 중식이 조화된 메뉴를 선보이는 ‘코아(KOA)’, 미국 남부 정통 요리를 제공하는 ‘블루 스모크(Blue Smoke)’가 있으며, 뉴욕의 햄버거 명소이기도 한 ‘셰이크 셱(Shake Shack)’의 ‘매디슨 스퀘어 파크점’이 확장 공사를 마치고 재개장한다.

- 쇼핑: ‘아브라카다브라 슈퍼스토어(Abracadabra Superstore)’에서는 각종 마술 도구와 색다른 장난감을 판매하고 있으며, ‘맨해튼 새들러리(Manhattan Saddlery)’는 승마에 관한 모든 용품을 선보인다. ‘라임라이트 샵(Limelight Shops)’은 패션, 디자인, 푸드와 뷰티 등 50여 가지 고급 브랜드가 모여 있는 편집매장이다. 

- 나이트라이프: 정통 칵테일을 맛볼 수 있는 ‘플랫아이언 라운지(Flatiron Lounge)’, 매일 최신 라이브 음악을 연주하는 ‘재즈 스탠다드(Jazz Standard)’, 칵테일과 함께 핑퐁 게임도 즐길 수 있는 ‘스핀(SPiN)’ 등이 자리하고 있다. 

- 호텔: ‘더 뉴욕 에디션(The New York EDITION)’ 호텔이 이전 메트라이프 보험사가 있었던 건물에 5월 14일 오픈했다. 세계적인 건축가 데이비드 로크웰이 인테리어 디자인을 맡은 이 호텔은, 스위트 룸 포함 총 273개 객실과 레스토랑, 로비 바, 피트니스 센터와 스파 등의 부대 시설을 갖추고 있다.



[출처] 본 기사는 조선닷컴에서 작성된 기사 입니다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