숙소에서 운영하는 미식 프로그램과 야외 액티비티도 '인기'

핀란드 관광청이 최근 라플란드 지역에 문을 연 이색 숙소 3곳을 추천했다. 최북단 라플란드를 찾는 여행객은 유리 이글루, 통나무집 등 이색 숙소에서의 경험을 통해 핀란드 겨울 여행의 진수를 만끽할 수 있다. 이와 함께 수도 헬싱키에서 라플란드의 풍취를 느낄 수 있는 호텔 한 곳도 꼽았다.

이미지 크게보기아크틱 폭스 이글루./사진=핀란드관광청

◆ 유리 이글루에 누워 감상하는 오로라의 향연

아름다운 호숫가 풍경의 중심에 유리로 지어진 '아크틱 폭스 이글루'는 침대에 누운 채 눈이 내리는 풍광과 신비로운 오로라를 감상할 수 있다. 도심에서 멀리 떨어진 라누아자르비 호수의 호반에 위치해 북쪽 지평선까지 시야가 탁 트여 있으며 모든 이글루가 투명 창으로 제작돼 360도로 펼쳐지는 오로라의 환상적 장관을 볼 수 있다.

여행객은 숙소에서 차량으로 10분 거리에 있는 라누아 야생동물공원에서 핀란드의 야생 북극곰을 만날 수 있으며 공원 인근의 아름다운 우콘캉가스 숲에서는 썰매를 타며 설국의 절경을 느낄 수 있다. 

이미지 크게보기옥톨라./사진=핀란드관광청

◆ 순수 자연의 품에서 체험하는 럭셔리 휴식과 액티비티의 진수

북극권 최초의 5성급 민간 숙소 '옥톨라'는 300만㎡(약 90만평)이 넘는 사유지에 자리하고 있다. 모든 숙소가 통나무로 지어졌으며 한적한 곳에 위치해 자연 속에서 편안한 여행을 즐길 수 있다. 개별 주방과 사우나, 욕실이 있는 10개의 객실이 있으며 객실당 최대 4명까지 투숙할 수 있다. 또한, 자연 속에서 심신의 치유를 경험할 수 있는 웰니스 스파와 북유럽 요리를 테마로 한 코스 메뉴를 맛볼 수 있고 순록 썰매 및 허스키 썰매 타기도 경험할 수 있다.

이미지 크게보기디자인 호텔 하웨./사진=핀란드관광청

◆ 라플란드를 감각적으로 표현한 정수

로바니에미의 중심부에 위치한 '디자인 호텔 하웨'는 라플란드를 표현하는 14개의 단어로 테마 룸을 선보인다. 특히, 오로라 룸의 경우 다양한 색의 조명으로 빛의 향연을 연출함으로써 투숙객에게 실제 오로라 속에 있는 것 같은 느낌을 준다.

이미지 크게보기라플란드 호텔 불레바르디./사진=핀란드관광청

◆ 헬싱키에서 느끼는 라플란드의 풍취

시간 여유가 없는 여행객이라면 헬싱키의 '라플란드 호텔 불레바르디'를 추천한다. 일반 호텔 객실보다 큰 이 호텔의 객실은 핀란드의 자연에서 영감을 얻은 디자인으로 꾸며졌으며 일부 객실은 개인 사우나와 특별 디자인된 욕조를 갖추고 있다. 호텔 내 레스토랑 '쿨타 키친'은 핀란드 전통을 토대로 한 현대적인 요리들을 제공한다. 라플란드에서 애용하는 식재료인 순록 고기, 사슴 고기, 흰살생선 등이 실외 화덕에서 조리된다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