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지구 여행기 

세계에서 꼭 방문해야 하는 도시 '페루 수도 리마'

다양한 역사·문화·음식·풍미를 느낄 수 있는 도시투어코리아 | 조성란 기자 | 입력 2014.11.11 13:21
툴바 메뉴
  • 고객센터 이동


[투어코리아=조성란 기자] 세계에서 꼭 방문해야 하는 도시로 페루의 소도 '리마'가 꼽혔다.




페루관광청은 페루의 수도 리마가 미국의 리딩 라이프스타일 매거진 오뜨 리빙 매거진(Haute Living Magazine) 선정 '세계에서 꼭 방문해야 하는 도시' 12곳 중 한 곳으로 선정 됐다고 11일 밝혔다.




리마는 가파른 속도로 성장하고 있는 곳으로, 역사, 문화, 음식, 페스티벌 등 다양한 풍미가 한 데 모이는 곳이다. 특히, 스페인 정복 이전 시대의 고고학 유적지를 비롯해 수많은 역사 유물 등을 보유하고 있어 박물관의 도시라고도 불린다.




리마는 태평양 해안가에 위치하고 있어 광활한 바다와 현대적 삶을 모두 접할 수 있다는 점도 매력적이다.




또한, 페루는 해안, 정글, 고산지대 등에서 온 다양한 원재료와, 스페인이 잉카를 정복하면서 도입된 서구 요리법이 페루만의 독창적인 음식 문화를 만들어내 남미에서도 손꼽히는 미식강대국으로 자리잡고 있다.




'센트럴(Central)', '아스트리드 이 가스통(Astrid y Gaston)' 등 남미 최고의 레스토랑 50 어워즈에서 수상한 레스토랑들이 페루의 수도 리마에 대거 밀집해 있다.




한편, 페루의 대표적인 관광 명소인 마추픽추는 트립어드바이저(Tripadvisor)가 뽑은 '세계 최고의 여행 명소'로 뽑힌 바 있다.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