호주 워킹홀리데이로 호주유학 부담 없이 가기

취업을 위한 스펙은 물론 다양한 경험을 쌓기 위해 어학연수를 떠나는 이들이 많이 늘어나고 있다. 주로 떠나는 국가로는 대표적으로 미국과 영국, 호주, 필리핀 등이 있는데, 그 중 호주는 높은 교육수준과 영국식 영어와 미국식 영어에 대한 감을 함께 익힐 수 있다는 장점으로 많은 이들이 찾고 있다.

이에 다음(DAUM)의 호주 및 필리핀 전문 유학 커뮤니티 카페 ‘호주를 사랑하는 사람들(이하 호사랑, www.hojuhosarang.com)’ 은 최근 부담 없이 호주유학을 떠날 수 있는 ‘최저학비보상제도’를 실시한 상품들을 준비해 유학 준비생들의 높은 관심을 얻고 있다.

‘호사랑’의 최저학비보상제도는 유학 준비생이 구입한 유학상품과 똑 같은 상품을 다른 곳에서 더 저렴하게 구입할 수 있다는 사실이 입증되면 그 차액을 즉시 현금으로 돌려주는 제도다.

호사랑 관계자는 “짧게는 3개월에서 길게는 2년 정도 걸리는 호주유학 기간 동안 유학 준비생에게 가장 큰 부담은 바로 비용문제이다”며 “호사랑이 이와 같은 이벤트를 진행한 이유는 많은 학생들이 비용부담을 덜고 유학을 준비할 수 있도록 돕고자 하는 배려에서 비롯됐다”고 전했다.

호사랑은 평소 일대일 맞춤형 상담과 비자무료대행 서비스, 무료항공권 지급 등으로 호주 워킹홀리데이 및 호주유학, 필리핀 어학연수를 준비하는 유학생들에게 학비를 절감할 수 있는 방법을 제시하고 있다.

특히 호사랑 운영진은 매달 4곳씩 '이달의 스페셜 호주 학교'를 선정해 해당학교를 선택, 등록하는 회원들에게 어학연수 비용을 할인해준다. 또 토익(TOEIC)이나 토플(TOFLE), 아이엘츠(IELTS)점수를 단기간에 올리려는 회원들을 위해 유명학교 정보를 제공하고 저렴한 학비로 어학연수를 할 수 있는 ‘필리핀 단기 어학연수 패키지’라는 이벤트를 진행하고 있다.

또한 호사랑에서 진행하는 RSMS는 고용주 스폰서를 받아 취업과 영주권을 동시에 해결하는 것으로, 사람들이 가장 선호하는 영주권의 방법이다. 이를 위해 호사랑은 호주 시드니 법무팀을 통해 호주 내 안정적인 고용주 스폰서를 찾아주고 있다. 특히 합법적인 서류작업을 통해 영주권을 취득하는 방법을 제공하고 있어 추후 큰 문제 없이 호주 유학생활을 할 수 있다.

한편, 호사랑을 운영하고 있는 프라임유학넷은 매달 호주유학과 필리핀유학, 호주 워킹홀리데이에 관련해 설명회를 연다. 설명회에 대한 자세한 정보와 문의는 프라임유학넷 홈페이지를 통해 가능하다.

이 밖에도 서울 종로, 강남, 부산, 대구, 울산 등 전국 5개 지사에서도 호주 워킹홀리데이 와 호주 및 필리핀 어학연수 상담과 문의를 받고 있다.

+ Recent posts